Los Angeles

Clear
70.9°

2018.11.18(SUN)

Follow Us

류현진 호투에도 15승 불발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09/07 16:37

BMW챔피언십은 호셸 우승

베어스가 시즌 개막전에서 졌다. 미프로풋볼(NFL) 시카고 베어스는 7일 솔저필드에서 열린 버팔로 빌스와의 올 정규시즌 개막전에서 20-23으로 패했다. 베어스는 17-20으로 뒤진 4쿼터 막판 키커 로비 골드가 동점을 만들었으나 연장전에 들어가 빌스에 필드골을 허용해 무릎을 꿇었다. 사진은 빌스의 러닝백 안소니 딕슨(왼쪽에서 두번째)을 쫓고 있는 베어스 선수들의 모습. [AP]<br><br>

베어스가 시즌 개막전에서 졌다. 미프로풋볼(NFL) 시카고 베어스는 7일 솔저필드에서 열린 버팔로 빌스와의 올 정규시즌 개막전에서 20-23으로 패했다. 베어스는 17-20으로 뒤진 4쿼터 막판 키커 로비 골드가 동점을 만들었으나 연장전에 들어가 빌스에 필드골을 허용해 무릎을 꿇었다. 사진은 빌스의 러닝백 안소니 딕슨(왼쪽에서 두번째)을 쫓고 있는 베어스 선수들의 모습. [AP]


류현진(27·LA다저스)이 시즌 15승 달성을 다음으로 미뤘다.

류현진은 6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 6⅔이닝 2실점으로 호투하고도 승리투수가 되지 못했다. 류현진은 7피안타 1볼넷 9탈삼진 2실점 호투를 펼쳤다. 그러나 7회 2사 후 2-2로 팽팽하게 맞선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가 아쉬움을 남겼다. 시즌 19번째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고, 평균자책점을 종전 3.18에서 3.16으로 떨어뜨리는 데 만족해야했다.

류현진은 2-0으로 앞선 7회 선두타자 힐에게 좌전안타를 허용한 후 로스에게 좌측 담장을 맞는 2루타를 맞고 실점을 했다. 2사 후에는 대타 A.J. 폴락에게 적시타를 맞고 2-2를 허용했다.

이날 류현진의 투구수는 114개(스트라이크 76개)였다. 다저스는 5-2로 승리해 시즌 80승(62패) 고지에 올라섰다. 지구 2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78승64패)와의 승차는 여전히 2경기다.

한편 미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오프 3차전인 BMW챔피언십에서는 빌리 호셸이 우승했다. 7일 콜로라도주 덴버의 체리힐스 컨트리클럽에서 막을 내린 대회에서 호셸은 합계 14언더파로 버바 왓슨을 2타 차로 물리치고 1위에 올랐다. 2010년부터 PGA에서 뛰고 있는 호셸은 작년 취리히 클래식에 이어 통산 2승째를 거뒀다. 서지오 가르시아가 9언더파로 공동 4위, 로이 매킬로이는 8언더파로 공동 8위를 기록했고 노승열 공동 23위, 케빈 나 공동 46위, 최경주 공동 63위로 대회가 마감됐다. 박춘호 기자 polipch@koreadaily.com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