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1.0°

2020.02.18(Tue)

주택시장지수 5개월래 첫 상승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0/10/19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0/10/18 23:04

미국 주택건설업체들의 사업 여건과 심리를 나타내주는 주택시장지수가 5개월 만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미주택건설업협회(NAHB)는 10월 NAHB/웰스파고 주택시장지수가 16을 기록해, 전달 13보다 상승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는 지난 5월 이후 5개월 만에 상승세로 돌아선 것이며, 시장의 사전예상치인 14를 넘어서는 수준이다.

이 지수는 50을 밑돌면 주택판매상황을 어렵다고 보는 주택건설업자가 더 많다는 의미이며, 이 지수는 지난 2006년 4월 이후 계속 50에 미달했었다.

협회의 데이비스 크로우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신규 주택 시장이 세제혜택 만료와 올 여름 경기성장 둔화로 인한 일시적 침체를 마침내 벗어나고 있다”면서도 “주택 압류를 둘러싼 혼선이나 경기·고용시장의 불확실성 같은 난제가 여전히 남아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동익 공인 세무사

박동익 공인 세무사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