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6°

2018.09.25(TUE)

Follow Us

한국기업 '만도' 가주서 자율주행차 시험 면허 획득

[LA중앙일보] 발행 2018/08/31 경제 6면 기사입력 2018/08/30 18:44

만도가 개발 중인 자율 주행차 '하키'.

만도가 개발 중인 자율 주행차 '하키'.

한국의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인 만도가 가주에서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자율주행 자동차 시험운행 자격을 취득했다고 30일 밝혔다.

만도에 따르면 가주 차량교통국(CA DMV)은 지난 28일 자율주행차 운행 허가 목록에 만도(Mando America Corporation)를 추가했다.

한국 기업 중 가주에서 자율주행 허가를 받은 것은 삼성전자에 이어 두 번째다.

실리콘밸리는 첨단자동차 기술의 각축장으로 현재 웨이모, 바이두, 테슬라, 인텔, 죽스(ZOOX) 등 자율주행기술 선두기업들이 연구개발과 시험운행을 진행 중이다. 스탠퍼드, UC버클리, 산호세 주립대학 등이 소재해 첨단자동차 관련 산학협력 인프라가 전 세계에서 가장 잘 구축된 곳이기도 하다.

만도는 자율주행 시험운행 자격을 획득함에 따라 작년부터 추진해온 자율주행 독자 플랫폼 '하키'(Hockey) 개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또 지난해 5월 실리콘밸리에 개소한 '만도 이노베이션 실리콘 밸리'(MISV)를 통해 이 지역에서 활동하는 전 세계 글로벌기업과 기술교류 및 협업을 확대하고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기로 했다.

만도 관계자는 "독자기술 기반 레벨4 수준의 완전 자율주행 플랫폼을 개발, 차량 내 만도의 안전장치들을 자율주행운행에 효과적으로 접목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