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6°

2018.09.23(SUN)

Follow Us

'제임스 34점' 클리블랜드, 시카고 119-112 격파

[LA중앙일보] 발행 2017/10/25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7/10/24 20:28

올랜도는 브루클린 제압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가 시카고 불스에게 연패를 선물했다.

클리블랜드는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 퀴큰 론즈 아레나에서 열린 2017-2018 NBA 홈 경기에서 시카고를 119-112로 이겼다.

직전 경기에서 올랜도 매직에게 완패(93-114)를 당한 클리블랜드는 이날 승리로 3승 1패를 기록하며 밀워키 벅스와 동부 컨퍼런스 공동 2위에 올랐다. 아직 이번 시즌 승리가 없는 시카고는 3연패에 빠지며 리그 최하위에 위치했다.

클리블랜드의 르브론 제임스(사진)는 34득점 13어시스트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케빈 러브는 3점슛 3개 포함 20득점 12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벤치에서 나온 제프 그린은 16득점으로 제 할 일을 다했다.

반면 시카고는 저스틴 홀리데이가 25득점을 올리고 라우리 마카넨이 19득점 8리바운드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를 막진 못했다.

시카고는 경기 초반 홀리데이의 득점으로 앞서갔다. 클리블랜드의 약한 외곽 수비를 공략하며 적극적으로 3점슛을 시도한 것이 주효했다.

벤치 선수들의 활약까지 더해지며 1쿼터에만 10점 차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클리블랜드도 재빨리 따라갔다. 제임스, 러브의 득점포가 살아났고 벤치에서 나온 그린과 드웨인 웨이드의 공격 참여가 돋보였다. 외곽 공격까지 활기를 띈 클리블랜드는 3쿼터 역전에 성공했다.

4쿼터, 클리블랜드의 3점포가 폭발했다. 러브의 3점을 시작으로 카일 코버가 3점슛 2개를 연속해서 넣으며 경기 분위기를 가져갔다. 제임스는 돌파를 통한 페인트 존 득점으로 시카고 수비를 무너트렸다.

한편 올랜도 매직은 브루클린 네츠와 접전끝에 125-121로 신승을 거뒀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