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8°

2018.09.21(FRI)

Follow Us

멕시코 차기정권 '불간섭 외교' 선언

[LA중앙일보] 발행 2018/07/10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18/07/09 18:23

중남미국 내정 간섭 안해

멕시코의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AMLO.암로) 차기 정권이 불간섭주의 외교 노선을 걷겠다고 선언했다.

마르셀로 에브라르드 외교부 장관 내정자는 9일 라디오 포르물라와 인터뷰에서 "멕시코는 불간섭주의 외교 정책을 채택할 것"이라면서 "불간섭주의 원칙은 반정부 시위로 수많은 사상자가 난 니카라과에도 확대 적용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차기 정권이 엔리케 페냐 니에토 현 정권과 달리 정국혼란을 겪는 베네수엘라나 니카라과 등 중남미 국가의 내정에 간섭하지 않는 외교 노선으로 전환하겠다고 피력한 것이다.

니에토 정권은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정권을 비난하며 제재의 선봉에 서 있는 미국과 보조를 맞춰왔다. 멕시코 차기 정권은 불간섭주의 외교 노선 채택에도 미국과 우호적인 협력 관계는 유지할 방침이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오는 13일 멕시코를 방문해 암로를 만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