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9.0°

2020.09.26(Sat)

찰스 왕세자도 코로나 감염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LA중앙일보] 발행 2020/03/26 미주판 8면 기사입력 2020/03/25 17:13

영국 왕위 계승 서열 1위인 찰스(71·사진) 왕세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 일간 가디언, BBC 방송에 따르면 왕실 업무를 담당하는 클래런스 하우스는 이날 찰스 왕세자의 코로나19 확진 판정 소식을 알렸다. 다만 찰스 왕세자는 가벼운 증상 외에는 좋은 건강 상태를 유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찰스 왕세자의 부인인 커밀라 파커 볼스(콘월 공작부인·72)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지만 감염되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찰스 왕세자 부부는 스코틀랜드에 있는 자택에서 자가 격리 중이다. 엘리자베스 2세(93) 여왕의 감염 우려도 제기된다. 다만 찰스 왕세자는 확진 판정 12일 전인 이달 12일 마지막 공무를 수행했는데, 이날 여왕을 만난 뒤로 접촉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