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Scattered Clouds
80.5°

2018.09.20(THU)

Follow Us

운집한 시민들 "잘 가세요, 알리"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6/06/11 미주판 4면 기사입력 2016/06/10 19:15

지난 3일 타계한 전설의 복서 무하마드 알리의 관을 실은 장례 차가 장지인 켄터키주 루이빌의 케이브힐 공동묘지로 들어서는 가운데 수천 명의 팬들이 길게 늘어서 그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시민들은 꽃을 뿌리거나 그의 이름을 연호했고, 일부 팬들은 알리를 추억하는 물건을 들고 어린 시절 살았던 집을 찾아 추모했다. 이날 장례식에는 배우 윌 스미스, 빌 클린턴 전 대통령,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 등 유명인사들도 참석했다. 이 장지는 10년 전 알리가 직접 고른 곳이다.

[AP]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