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5°

2018.11.13(TUE)

Follow Us

우버타고 멕시코 간다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3/19 미주판 17면 기사입력 2016/03/22 09:50

‘패스포트’ 서비스 출시
SD->멕시코만 가능

차량 공유 서비스 ‘우버’가 샌디에이고에서 멕시코로 갈 수 있는 ‘패스포트’ 서비스를 출시했다.
지난 18일 부터 운영을 시작한 ‘패스포트’는 우버 차량을 타고 미-멕 국경을 통과할 수 있는 서비스다. 그동안 우버를 이용해 국경을 넘으려면 샌디에이고에서 국경 검문소까지 이동한 뒤, 걸어서 검문소를 통과해야 했는데 이 ‘패스포트’를 이용하면 샌디에이고에서 멕시코 티후아나, 엔세나다와 멕시칼리까지 우버 차량을 타고 한번에 이동할 수 있다.
그러나 현재 샌디에이고에서 멕시코로 이동하는 서비스만 제공되는 상태라 멕시코에서 샌디에이고로 돌아올 때는 기존과 같이 국경 검문소를 도보로 통과해야만 한다. 이 서비스는 또 우버 블랙 고객에 한해 이용할 수 있으며, 20달러의 서비스 비용이 추가된다. ‘패스포트’를 사용해 다운타운 샌디에이고에서 티후아나 공항까지 갈 경우 비용은 100달러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권민기 기자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SD- 주요 뉴스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