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8°

2018.09.21(FRI)

Follow Us

카운티 실업률 4.5%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6/05/21 미주판 16면 기사입력 2016/05/23 10:54

9년만에 최저치

샌디에이고 카운티의 지난달 실업률이 4.5%를 기록했다. 2007년 5월 이래 9년 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가주 고용개발국(EDD)에 따르면 샌디에이고 카운티의 실업률은 지난해 12월부터 올 3월까지 4.7%를 기록했으나 4월에는 0.2%가 하락했다. 3~4월의 실업률 감소는 본격적인 관광시즌을 대비 로컬 관광과 요식업계에서 신규 고용을 증가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실제로 샌디에이고 카운티에서는 지난달 관광 및 요식업계에서 1900여명이 새로 고용됐다. 또 신규고용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제조업계에서는 1200여개의 일자리가 사라졌다.
샌디에이고 카운티의 노동인구는 현재 160만명 정도로 추산되고 있는데 이중 7만800여명이 실업상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