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5.8°

2018.09.18(TUE)

Follow Us

워싱턴주 최우수 대학 '윗트맨 칼리지'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03/01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3/01 12:42


포브스지, 전국 대학 순위 중 50위에 선정
오리건주는 리드 칼리지 52위...UW는 76위

왈라왈라 소재의 '윗트맨 칼리지(WHITMAN COLLEGE)'가 워싱턴주 최우수 대학으로 선정되었다.

경제전문지 포브스지가 지난 1일 발표한 2015년 미국 탑 대학 순위에 따르면 워싱턴주에서는 윗트맨 칼리지가 미국 탑50위로 최고였다. 또 오리건주에서는 리드 칼리지가 탑 52위로 최고였다. 이 순위에서 워싱턴 대학교 (UW)는 탑76위였다.

워싱턴주 최고 대학으로 선정된 윗트맨 칼리지는 사립대학으로 1859년 12월 설립됐으며 1883년 4년제 대학으로 변경됐다. 45개의 전공과목이 있으나 다른 기관과 협력해서 컴퓨터학과 엔지니어링 이중 프로그램 등 여러 복합 프로그램도 제공하고 있다.

학생수가 1541명인 이 대학의 등록금은 5만8228불이며 신입생 83퍼센트가 평균 1만9500불의 그랜트를 학교로부터 받고 있다. 특히 이 대학은 40개 국가에 90개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이 외국에서 공부를 많이 하고 있다. 이 대학 스포츠 팀은 NCAA 디비전 3 수준이다.

오리건주 포틀랜드에 있는 리드 칼리지는 사립대학으로 23개 대학에 35개 전공이 있다. 학비는 6만1910불이고 학생은 1411명이 있다. 신입생 46퍼센트가 평균 3만6557불의 그랜트를 학교에서 받는다. 이 대학은 박사 배출 대학과 유명상 수상자가 많은 것으로 유명한데 156 내셔널 사이언스 펠러스 상, 89 풀브라이트 스칼라스 등을 받았다.

이 대학순위에서 미국 1위는 캘리포니아 포모나 칼리지였으며 이어 2위 윌리암스 칼리지, 3위 스탠포드, 4위 프린스톤, 5위 예일, 6위 하버드 순이었다.(워싱턴주 최우수 대학으로 선정된 윗트맨 칼리지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