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4.8°

2018.09.22(SAT)

Follow Us

한국문인협회 워싱턴주지부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7/01/31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7/01/31 13:21


강정실 미주회장 문학 특강

설립 10년을 맞은 한국문인협회 워싱턴주 지부(회장 공순해)는 그 기념의 일환으로 미주지회 회장인 강정실 수필가를 초청하여 문학 특강을 갖는다.

2월 9일(목) 오후 5시 노스 시애틀 할러데이 인 익스프레스(14115 Aurora Ave N. Seattle, WA 98133)에서 갖게 될 이 특강은 협회의 제 3회 자체 훈련 발표회를 겸하여 열리며, 강의 제목은 ‘시와 수필을 효과적으로 표현하기(수필 중심으로)’이다.

강의를 담당할 강정실 회장은 <에세이문학>으로 등단한 수필가이며, <에세이포레>로 등단한 수필평론가이기도 하다. 저서로는 <등대지기>, <어머니의 강>, <요강 화분>, 등이 있으며 현재 한국문인협회 미주지회장으로 활발한 활동하고 있다.

한편 대한민국 문인들을 대표하는 한국문인협회는 17개의 지회와 171개의 지부로 이루어져 있고, 이중 미주에는 1개의 지회(회장 강정실)와 2 개(워싱턴주 지부, 샌프란시스코 지부)의 지부가 있다.

미주지회는 1972년에 설립됐고, 워싱턴주 지부는 2007년에 설립됐으며, 두 협회는 각기 협회지 <한미문단>과 <시애틀문학>을 발간하며, 교류를 나누고 있다.
이날의 특강에는 관심 있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질의 응답도 나눌 수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