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5.2°

2018.09.25(TUE)

Follow Us

시애틀 집값 상승세 주춤

[시애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8/01/31 10:47

11월 집값 1년 전보다 1.8% 올라

시애틀과 포트랜드 등 3개 지역만 증가

지난 11월 시애틀 지역 집값이 아직도 1년 전보다는 상승했으나 매월 연 상승폭은 계속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 가격을 분석하는 '스탠더드 앤 풀스'(S&P) 가 29일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 11월 시애틀 지역의 집값은 2006년 11월에 비해 불과 1.8%가 인상되었다.
그러나 이 같은 연 인상폭은 한달 전 10월의 3.3%에서 더 줄어든 것이다.
시애틀 지역 집값의 월별 연간 상승률은 지난 21개월동안 계속 낮아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11월 1.8%인상은 1996년 12월이래 제일 낮은 것이었다.
특히 월별로 볼 때 집값은 지난 4개월동안 연속으로 전달보다 하락해 11월에도 10월보다 1.4%가 떨어져 미국의 냉각된 주택 시장 영향으로 시애틀도 하락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그러나 전반적인 메트로 지역에서도 시애틀 등 도심과 가까운 집들은 그래도 집값이 안정되거나 오르고 있다고 한 경제가는 밝혔다.

이 기간 미국 20개 도시에서 연간 집값이 오른 곳은 시애틀을 비롯 노스케롤라이나 샤로테 그리고 오리건주 포트랜드 3곳뿐이어서 미국 주택 경기 침체 속에서도 서북미는 아직도 좋은 편으로 나타났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