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0.5°

2018.11.12(MON)

Follow Us

올해 출시 아이폰8 OLED탑재되나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2/28 15:28

삼성, 새 아이폰 OLED 디스플레이 공급

대당 1000달러 출시 전망
올 가을 출시되는 애플의 신작 아이폰8에 라이벌인 삼성전자가 제조한 곡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가 탑재될 전망이라고 미 경제매체 월스트리트저널(WSJ)가 28일 보도했다.

이 소식통에 따르면 애플은 올해 기존 LCD 스크린을 사용한 2개의 모델과 OLED 스크린을 장착한 1개의 모델을 시험 출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에 따르면 삼성 측은 이미 애플과 아이폰8을 위해 1억 장의 OLED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한 상태이며 이번 계약과 합하면 OLED의 양은 총 1억6000만 장이 된다. 애플의 아이폰은 2007년 첫선을 보였다. 이후 애플은 매년 새로운 아이폰 모델을 선보였다. 올해 출시되는 아이폰8은 10주년 기념 제품인 셈이다.
애플은 그동안 아이폰 디자인 혁신을 위해 포트를 제거해 왔다. 아이폰7의 경우 3.5mm 이어폰 잭까지 없앴다. 새롭게 출시되는 아이폰8은 또한 USB-C 포트와 라이트닝 포트를 새롭게 혁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제까지 모든 아이폰은 LCD 패널을 사용해 왔다. 그러나 최근 OLED 기술의 등장과 함께 LCD 시장은 사양길로 접어들고 있다. 올해부터는 OLED 패널 시장이 본격 개화기를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 OLED는 LCD와 달리 보조광원(백라이트)을 필요로 하지 않는다. 발광재료를 활용한 픽셀 자체가 스스로 색을 구현하기 때문이다. 자연에 가까운 색을 표현해 낼 수 있을 뿐 아니라 디스플레이 자체 두께와 무게를 줄일 수도 있다. 다양한 형태로의 변형도 가능하다.
전문가들은 아이폰이 OLED 디스플레이 채택에 따른 외관의 신선함으로 인해 애플의 매출을 촉진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BMO 캐피털 마켓에 따르면 아이폰8의 출시 가격은 1000달러 정도에 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출시 후 1년간 시장에서의 평균 판매 가격은 666~684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OLED 스크린을 장착한 아이폰에 대한 기대는 애플의 주가를 끌어올리고 있다. 지난 13일 애플 주가는 133.29달러를 기록하면서 2015년 2월에 세웠던 133달러 기록을 뛰어넘었다. 애플의 주가는 이날 한때 133.82 달러까지 올랐다. 이는 2015년 4월에 세웠던 장중 최고가 134.54 달러에 근접하는 수치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