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1.0°

2020.09.19(Sat)

A형 간염 30일 잠복기 후 발병

[LA중앙일보] 발행 2017/09/20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7/09/19 20:41

공기통해 전염 안 돼
노숙자 접촉 삼가해야

LA다운타운 스키드로의 그레딧 공원에 설치된 간이 화장실 앞 세면대에서 노숙자 그레고리가 손을 씻고 있다. 세면대 4대 중 3대가 고장 난 상태였다. 19일 LA카운티에 A형 간염 발병 비상이 내려졌다.  김상진 기자

LA다운타운 스키드로의 그레딧 공원에 설치된 간이 화장실 앞 세면대에서 노숙자 그레고리가 손을 씻고 있다. 세면대 4대 중 3대가 고장 난 상태였다. 19일 LA카운티에 A형 간염 발병 비상이 내려졌다. 김상진 기자

A형 간염에 감염되면 30일 정도의 잠복기 후에 구토, 발열, 식욕부진 등의 일차적인 전신증상이 나타난다. 이후 일주일 내에 황달, 검은색 소변, 탈색된 대변, 가려움증과 같은 2차 증상이 나타난다. 소아의 경우 A형 간염이 감기처럼 지나갈 수 있으나 성인에게는 급성 간염을 유발할 수 있다. 특히 면역력이 약한 노인이나 만성 간질환이 있는 경우 전격성 간염으로 진행될 수 있다.

바버러 페레르 LA카운티 보건국장은 "병원이나 음식 관련업종에 근무하는 종사자들은 백신을 맞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A형 간염은 주로 감염된 환자의 혈액이나 대변 등에 신체적 접촉을 할 때나 오염된 물과 음식을 통해 전염된다.

지난 4일 LA 랭캐스터 지역에서 여러 종류의 과일을 깎아 판매하던 노점상인이 A형 간염에 감염돼 LA공공위생관리국에서 전염 위험성을 경고한 바 있다.

보건국은 LA카운티에서 노숙자들의 위생관리에 집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A형 간염은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빠르게 확산되며, 면역력이 약한 노숙자들에게 감염될 경우 치명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기 때문이다. 페레르 국장은 "스키드 로와 같은 노숙자 인구 밀집지역에 위생관리를 보다 철저하게 시행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현재 LA내 노숙자 밀집지역은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상황이다.

스키드로 지역에서 15년간 노숙자 생활을 한 그레고리는 "샌디에이고 노숙자들 사이에서 A형 간염이 확산됐다는 소식을 들었다"고 말하면서 "이 지역이 샌디에이고에 비해 훨씬 더 비위생적이라 불안하다"고 밝혔다.

보건국은 A형 간염이 일상적인 접촉이나 공기를 통해서는 전염되지 않으며, 백신을 통해 대부분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샌디에이고 간염 17명 사망 환자 481명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