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8°

2018.09.22(SAT)

Follow Us

오바마케어 벌금 면제… 2월 15일까지 신청 완료해야

천문권 기자
천문권 기자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2/07 10:05

지난주 건강보험 대체 및 벌금 면제 ‘보험 상품’ 기사가 나간 후에 많은 분들의 문의가 왔다. 가장 많이 묻는 질문과 그에 대한 답, 그리고 유용한 실제 상담 내용 일부를 지면을 통해 소개한다.

건강보험 대체 상품에 대해 많이 물어온 질문과 대답

엠제이보험 마크 정 대표 약력<br>- 현, 엠제이 보험 대표- 세리토스와 LA 사무실<br>- Marsh & McLennan 의 부사장 역임<br>- 뉴욕 중앙일보 ‘마크정의 보험’ 칼럼 게재<br>- 보험 경력 17년

엠제이보험 마크 정 대표 약력
- 현, 엠제이 보험 대표- 세리토스와 LA 사무실
- Marsh & McLennan 의 부사장 역임
- 뉴욕 중앙일보 ‘마크정의 보험’ 칼럼 게재
- 보험 경력 17년

Q: 오바마케어로는 이미 가입이 늦었다고 하여 일반 건강보험회사인 블루쉴드나 헬스넷에 가입하려고 합니다. 어떻게 하면 되나요?
A: 오바마케어 마감일과 마찬가지로 일반건강보험의 마감일도 1월31일입니다. 현재 가입이 불가능합니다. 오는 10월15일 오픈 등록기간까지 기다리셔야 합니다.
특별한 사유가 있는 경우에는 예외 조항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결혼, 이혼, 별거, 출산, 자녀가 26세가 되었을 경우, 직장을 그만두었거나 직장보험플랜이 바뀐 경우, 서비스를 받을 수 없는 지역으로 이주한 경우, 메디칼이나 메디케이드가 끝난 경우, 배우자보험으로 커버 받았으나 배우자가 사망한 경우 등과 같은 경우 등 입니다. 현재 일반건강보험가입 기간은 끝나 불가능한 상태입니다. 앨리에라와 같은 건강상품으로 가입하시는 방법 밖에 없습니다. 2월 15일까지 신청하면 3월1일부터 적용돼 벌금 문제도 없어집니다.

Q: 앨리에라는 어떤 상품인가요, 블루쉴드나 헬스넷, 카이저 같은 보험인가요?
앨리에라는 보통 보험이라고 하지 않고 건강상품이라고 부릅니다. 이유는 블루쉴드나 헬스넷 같은 보험은 평생 최대혜택금액 제한이 없습니다. 반면에 앨리에라는 100만 달러의 한도가 정해져 있어 오바마케어 규정에 의해 건강보험이라고 부르지 않습니다. 보통 건강보험은 오바마케어 발효 이후로 평생최대금액 제한이 없어지고, 병력이 있는 사람들의 가입이 가능해졌습니다. 때문에 보험료가 천정부지로 치솟게 됩니다. 하지만 앨리에라는 이전과 같이 혜택 금액에 제한을 두어 보혐료를 크게 줄일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

Q: 저희 가족은 저(64세)와 저의 집사람(62세) 두 명이 카이저 실버 플랜으로 가입이 되어 있는데, 한 달 보험료가 거의 1800달러 정도 됩니다. 지금까지 2달치는 납부를 하였는데, 보험료가 너무 부담스러워 더 이상 낼 수가 없습니다. 둘 다 건강하지만 갑자가 심장에 이상이 있거나 암에 걸리거나 각종 사고 등으로 병원에 갈 경우에 대비한 상품으로 옮길 수가 있나요?
A: 네 가능합니다. 한 달에 200-400달러 정도면 가입이 가능하며 2월말까지만 기존 보험을 이용하시고 3월달부터 앨리에라로 옮기시면 됩니다.

Q: 앨리에라로 가입을 했다가 큰 병에 걸려 계속 병원에 입원해야 하는 상황이 생기면 혜택 금액에 제한이 있어 낭패 아닌가요?
A: 그런 경우에는 올해 10월 15일에 다시 일반건강보험사로 옮겨 계속 치료를 받으시면 됩니다. 또는 비즈니스를 직접 운영하시는 경우라면 10월15일까지 기다리실 필요 없이 스몰 그룹 건강보험으로 가입하시면 바로 다음달부터 혜택 받으실 수 있습니다. 물론 현재 치료받고 있더라도 병력과 상관없이 가입이 가능합니다.

Q: 작년까지는 오바마케어에 가입했는데 올해 연 소득이 늘어 가입이 불가능해졌습니다. 일반건강보험은 보험료가 너무 높아 포기한 상태입니다. 지금이라도 앨리에라로 가입이 가능한지, 그리고 지금은 가입할 형편이 안 되는데 3월 1일자로 가입하지 않고 4월 1일이나 5월 1일자로 가입해도 되는지요?
A: 가입이 가능합니다. 2월 15일까지 신청하시면 3월 1일자로 가입이 가능하므로, 12개월 중 2개월만 미가입 처리되므로 벌금이 면제되는 것입니다. 만일 미가입 기간이 3개월이 상으로 늘어나는 경우에는 12개월중 미가입 기간에 대한 벌금만 내면 되므로 현재 형편상 가입이 어려우시면 가능한 시기에 맞추어 가입하실 수도 있습니다.

Q: 현재 영주권자나 시민권자가 아니어서 오바마케어 벌금 대상은 아니지만 나이가 들수록 혹시 아프거나 입원할 일이 생길까 봐 걱정이 됩니다. 앨리에라 가입이 가능한지요?
A: 가능합니다. 소셜번호만 있으면 동일한 조건과 가격으로 가입하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소셜번호가 없으셔도 합법적 체류신분이시면 가입 가능합니다.

Q: 타주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앨리에라 가입이 가능한지요?
A: 알래스카, 하와이, 메인, 매릴랜드, 푸에르토리코, 워싱톤, 와이오밍 주를 제외한 미국 내 모든 주에 거주하시는 분은 가입이 가능합니다.

Q: 타주에서 가입한 사람이 캘리포니아에서 혜택을 받을 수가 있나요? 반대인 경우는요?
A: 엘리에라를 받는 주에서는 동일한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특히 응급실로 가서 치료받는 경우에는 타 주가 아닌 국외에서도 혜택이 있습니다. 이런 경우에는 병원비 영수증 외에 병원비 상세 내역을 영문 서류로 받아오면 좋습니다. 외국어인 경우 영문번역 공증을 받아 제출하시면 됩니다.

Q: 제 주치의에게 문의해보니 앨리에라라는 보험사는 들은 적도 없고, 받지 않는다고 합니다. 엘리에라 웹사이트에는 닥터 이름이 올라있는데 실제적으로는 안 받는다고 하니 믿고 가입하기가 어렵습니다. 어떻게 된 건가요?
A: 아직 앨리에라 미국내 가입자가 30만명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9백만명 가량의 오바마케어 등록 인구에 비교하면 매우 적은 숫자입니다. 대체상품이기 때문에 아직 많이 알려져 있지 않은 것도 사실입니다. 처음에 런칭하는 회사들에 대해 닥터오피스나 병원에서 잘 모르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일 것입니다. 그러나, 보험사가 어디 인지 와는 관계없이 닥터 오피스나 병원에서는 환자를 진료한 후에 클레임 양식에 내용을 기재하여 보험카드에 기재된 주소로 보내어 진료비를 청구하게 되어있고, 청구한 진료비는 반드시 법적으로 지불하게 되어있습니다. 그러므로 걱정하지 않으셔도 되리라 생각합니다.

Q: 앨리에라케어라는 플랜에 가입하려고 하는데, 닥터방문이 일년에 1회, 3회, 5회로 제한되어 있습니다. 너무 적은 것 같은 것 아닌가요?
A: 닥터방문횟수가 너무 적은 것 같다고 생각되는 경우에는 앨리에라에서 나오는 유니티헬스셰어라는 플랜으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 물론 가격은 앨리에라케어보다 조금 비쌉니다. 주치의 방문 시 20달러의 코페이를 내면 되고, 전문의 방문시에는 75달러의 코페이를 지불하면 됩니다. 우리가 흔히 이야기하는 디덕터블은 1000달러, 2500달러, 5000달러, 1만 달러의 4가지 플랜이 있습니다.

Q: 유니티헬스셰어 플랜 선택이 재정적으로 부담이 되는데 다른 방법은 없나요?
A: 있습니다. 텔레 메디신이라는 방법을 사용하시면 됩니다. 가입자가 본인의 프로필을 온라인이나 전화로 등록한 후에 전화나 웹사이트를 이용하여 닥터상담을 신청하면 2시간 이내에 닥터가 가입자에게 전화를 걸어 상담을 하고 처방전을 발급합니다. 그러면 가입자는 가까운 약국에 가서 처방전 약을 구입하여 복용하시면 됩니다.

건강 보험료 20%로… ‘병원 진료 YES, 벌금은 면제’

건강보험 미가입으로 벌금을 내야 하거나 엄청난 비용으로 골머리를 앓는 한인들이 많다. 가족 및 사업주의 실제 사례를 보면서 저비용 고효율의 건강보험 대체 상품을 찾아 벌금은 피하고, 병원 혜택을 받을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자.

사례 1- 미 가입 벌금 1만여불 ‘2333달러로 커버’

한 부부의 사례다. 남편 마크 김씨(59세)와 아내 크리스틴(52세)는 개인 사업을 한다.
나이도 있고 아직 건강에는 자신이 있었다. 평소 운동도 꾸준히 하는 편이다. 그래서 건강 보험 없이 여태까지 잘 살아왔다. 하지만 지난해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미가입으로 벌금을 내야 했다. 무려 1만2000 달러 가까이 물었다.
벌금이 성인 1인당 600달러 정도라는 이야기를 듣고, 부부니까 두 명이면 1200달러 정도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하지만 막상 받아보니 아니었다. 연소득의 2.5퍼센트로 계산되는 벌금이 폭탄으로 돌아왔다.
거의 보험료에 해당되는 금액을 벌금으로 납부하게 된 셈이다.
벌금 내용을 상세하게 몰랐던 것이 원인이었다.
올해는 벌금을 면하기 위해 건강보험에 가입하려고 에이전트에게 물어봤다. 헬스넷 브론즈 PPO 플랜은 월 보험료가 1100달러, 블루쉴드 브론즈 PPO플랜은 1400달러 정도 된다고 한다. 헬스넷은 연간 1만3200달러, 블루쉴드는 1만6800달러나 된다. 두 분다 건강하고 평소 감기 등으로 병원을 방문 하거나 정기검진 받는 건 보험 혜택이 없어도 된다고 해서 케어플러스 플랜으로 가입을 권했다. 두 분의 월 보험료는 195. 44달러였다. 연간 2333달러 정도다. 이 플랜으로 응급실이나 병원입원, 외래 수술을 할 경우 1만달러까지 내면 되고 최대 일인당 15만달러까지 커버되는 플랜이다.
플랜을 잘 찾아서 연간 보험료가 1만달러 이상 절감 되며 벌금도 안내게 된 케이스다.

사례 2- 4인 가족 ‘연 4천~ 1만달러 절감’

4인 가족의 사례다.
자녀 두 명이 있는 알렉산더 김(48세)씨와 김혜경씨(46세) 부부와 가족의 사례다.
남편 김씨는 2016년 말에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조그마한 샌드위치 가게를 하나 인수했다. 그래서 그 동안 회사에서 제공받았던 건강보험은 더 이상 사용할 수가 없게 됐다. 원하면 직장보험을 계속 연장해서 혜택을 볼 수 있는 코브라(COBRA)라는 제도가 있다고 설명 했지만 아이들 두 명 포함해 온 가족의 월 보험료가 1800달러 가량 되어서 부담스럽다고 했다. 1인당 월 450달러, 연간 2만1600달러의 비용이었다.
그래서 커버드 캘리포니아로 권했는데 4인 가족 기준 연간 소득이 1만달러 정도되어서 정부보조금을 받을 수 있는 대상자가 아니었다.
일반개인건강보험(Off-Exchange)으로 가격을 들여다보니 제일 저렴한 몰리나 보험이나 카이저 보험의 브론즈 60 HMO 플랜이 1023달러정도 되었다.
디덕터블은 6300달러 플랜이었다. 조금 더 저렴한 게 없냐고 물으면서 아이들이 아직 어려서 소아과 방문을 일년에 몇 번 가량 할 수 있는 플랜으로 가입하시겠다고 했다. 그래서 앨리에라 케어 플러스라는 상품을 소개해드렸다. 4인 가족 월 보험료는 647.10달러이였다. 연간7765달러가 든다. 일년에 주치의 방문은 3번까지 가능하고, 예방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병원 입원이나 외래 수술시 5000달러만 내면 되고 최대 일인당 25만달러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플랜이었다. 혹시 모르니 커버리지를 올릴 수 없느냐고 해서 50만달러를 추가로 넣어서 75만달러까지 혜택이 되는 플랜으로 했다. 그랬더니 월 보험료가 130달러 오른 777.10달러가 됐다. 연간 9321달러 비용이다. 그래도 직장보험을 연장하거나 일반 개인건강보험(Off-Exchange)로 하는 것보다는 연간 4천에서 1만달러 이상 저렴한 것 같다고 하시면서 가입했다.

사례 3- 중소기업 경영주도 엘리에라가 유리

직원 6명을 둔 중소기업을 운영하시는 고용주 분의 경우다.
24세부터 38세까지의 직원 여섯 명이 일하고 있는 중소기업 사장님이 전화가 왔다. 블루쉴드 HMO플랜으로 한 달에 4700 달러 정도의 건강보험료를 내고 있다고 했다. 매달 보험료를 내기가 부담스러운 상태에서 광고를 보았다고 하면서 앨리에라 상품으로 직원보험가입이 가능하냐고 물어왔다.
그룹 플랜으로 하면 3명 이상만 가입하면 되고 보험료가 개인 가입 상품에 비해 8%정도 저렴하다고 설명했다. 앨리에라 케어 프리미엄이라는 상품으로 가격을 뽑아보니 2842 달러가 나왔다. 물론 현재 가지고 있는 블루쉴드 플랜보다는 여러 면에서 커버리지가 떨어지지만 1년에 주치의 방문이 5번까지 가능하고 응급치료나 예방검진이 혜택이 있고, 병원 입원이나 수술 시에 50만 달러까지 혜택이 되며 본인 부담금은 5000달러의 플랜이므로 그런대로 쓸만하다고 만족해 했다. 월 보험료가 2000달러 정도 차이가 나니 직원들에게 치과보험과 안경보험을 해주겠다고 했고, 델타덴탈과 브이에스피라는 회사의 상품으로 1000달러 정도의 보험료로 가입시켜드렸다. 직원들도 어차피 1년중에 병원 갈 일이 거의 없어 건강보험 쓸 일이 없었는데, 치과보험과 안경 보험의 혜택이 더 늘어난 것에 대하여 기뻐했다고 했다.

문의 : (213)232-4911 이메일 : marc@mjins.net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