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1.1°

2018.11.21(WED)

Follow Us

세계한인의 날 포상 후보에 배기성, 선우인호 회장 올라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8/16 16:00

배기성

배기성

선우인호

선우인호

배기성 전 애틀랜타 한인회장과 선우인호 재미한국학교협의회 동남부지역협의회장 등 2명이 제12회 세계한인의 날 포상 후보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 상은 한국 정부가 해마다 세계한인의 날을 기념, 재외동포 권익 신장에 기여한 한인들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한국 외교부는 최근 92명의 제12회 세계한인의 날 포상 후보자 명단을 공개하고, 공개검증 절차를 통해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겠다고 밝혔다.

애틀랜타 한인사회에서는 명단에 속한 배 전회장은 두레홈리스봉사단 창립을 주도해 다운타운 노숙자 임시거주지 제공에 기여했고, 한인회비 납부 캠페인을 통해 재정자립의 기틀을 마련하는 한편, 코리안 페스티벌 등 주요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선우 회장은 한글학교 교사, 교장 및 교육 행정가로 한인 동포들을 위한 한글, 역사, 문화 교육에 헌신했으며, 2세들의 정체성과 자긍심 함양에 기여해왔다고 평가했다.

지난 13일(한국시간)부터 시작된 공개검증기간은 오는 27일까지 진행된다. 최종 수상 여부는 외교부와 행정안전부의 추가 심사를 거쳐 9월 중 확정될 예정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