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2.0°

2019.07.23(Tue)

시카고 롤라팔루자 2019 라인업 발표

Kevin Rho
Kevin Rho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3/21 19:46

'팝 여왕' 아리아나 그란데부터 'NBA 전설' 샤킬 오닐까지 총 181팀

샤킬 오닐. [AP]

샤킬 오닐. [AP]

매년 여름 시카고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록 페스티벌 '롤라팔루자'(Lollapalooza)가 2019 라인업을 공개했다.

기네스 세계 기록에 '인스타그램 팔로워(Follower)가 가장 많은 여성'으로 이름을 올린 '팝의 여왕' 아리아나 그란데(25)부터 '미 프로농구(NBA)의 전설적인 센터' 샤킬 오닐(47)까지 어느 때보다 스펙트럼이 넓다. 참가 뮤지션은 총 181팀.

오는 8월 1일부터 4일까지 시카고 그랜트파크에서 열리는 롤라팔루자는 2019 헤드라이너로 아리아나 그란데•차일디시 감비노(Childish Gambino)•트웬티 원 파일럿츠(Twenty One Pilots)•스트록스(The Strokes)•테임 임팔라(Tame Impala)•플룸(Flume)•체인스모커스(Chainsmokers)•J 발빈(J Balvin) 등을 앞세웠다.

이 가운데 스트록스를 제외한 나머지 일곱 팀은 롤라팔루자에서 처음으로 공연한다. 작년엔 헤드라이너 여덟 팀 가운데 일곱 팀이 앞서 롤라팔루자 무대에 선 경험이 있는 경우로, 올해와 정반대 상황이었다.

대표적 록 페스티벌의 헤드라이너 가운데 3개 팀(Strokes•Twenty One Pilots•Chainsmokers)만 록 그룹인 점이 다소 아이러니하지만, 롤라팔루자 측이 지난 20일 공개한 전체 라인업 총 181개 공연팀은 참가자들을 실망시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샤킬 오닐은 '혼 79 디젤'(Honne 79 Diesel)이란 노래로 롤라팔루자 무대에 데뷔한다. 오닐은 1993년 솔로로 데뷔해 2001년까지 5장의 앨범을 발표한 바 있다.

롤라팔루자 입장권은 1일-패스 130달러, 4일-패스(페스티벌 전체)는 340달러에 판매될 예정이다.

입장권 판매는 아직 시작되지 않았으며, 예매 일정 및 자세한 참가자 명단은 롤라폴루자 웹사이트(lollapalooza.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롤라팔루자는 1991년 '대안(Alternative) 문화축제'란 모토를 내걸고 시작돼 미 전역을 돌며 개최되다가 2005년부터 매년 시카고에서 열리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