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6.8°

2018.09.18(TUE)

Follow Us

볼티모어 오리올스, 디트로이트 연파하며 2연승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10/03 14:15

볼티모어 캠든 야즈 주황색 물결

2차전 운명의 8회, 오리올스 델몬 영의 싹쓸이 3타점 2루타에 홈을 밟은 넬슨 크루스, J.J 하디, 스티브 피어스가 하이파이브를 하며 역전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2차전 운명의 8회, 오리올스 델몬 영의 싹쓸이 3타점 2루타에 홈을 밟은 넬슨 크루스, J.J 하디, 스티브 피어스가 하이파이브를 하며 역전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미 프로야구 볼티모어 오리올스가 타선의 응집력과 폭발적인 공격력으로 아메리칸리그 플레이오프 1,2차전을 휩쓸며 2연승을 내달렸다. 특히 1,2차전 모두 오리올스 타임이라 불릴 만큼 8회에 타선이 대폭발했다.

볼티모어는 3일 낮 홈 구장인 캠든 야즈에서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디비전시리즈(5전 3승제) 2차전을 가졌다. 볼티모어는 사이영상 수상자인 디트로이트 마크 벌랜더의 역투에 막혀 5회까지 3점을 얻는 데 그쳤다.

이에 반해 대만 출신 천웨인은 3과 3분의 2이닝 동안 홈런 2개 포함 7안타 5실점으로 무너지면서 2차전 승리를 내주는 듯했다. 8회초 1점을 더 내줘 6-3으로 끌려가던 오리올스는 약속이나 한 듯 하루전에 이어 8회말 대폭발하며 4점을 뽑아 7-6으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볼티모어는 2일 1차전에서도 넬슨 크루스의 2점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지만 2회초 디트로이트에 연속 타자 홈런을 내주면서 7회까지 지루한 공방을 벌였다.
8회 초까지 4-3으로 간신히 앞서가던 볼티모어는 8회말 가공할 화력을 선보이며 무려 8득점을 올리며 12-3으로 디트로이트를 침몰시켰다.

1차전 기선 제압에 이은 2차전 짜릿한 역전승으로 볼티모어 캠든 야즈는 그야말로 주황색 물결로 가득 찬 열광의 도가니를 이루었다.
신바람 2연승으로 챔피언십 진출에 1승만을 남겨둔 볼티모어는 디트로이트로 이동해 5일(일)과 6일(월) 각각 3, 4차전을 치른다. 2경기 중 한 경기만 승리해도 된다.
볼티모어가 만약 적지에서 2경기를 모두 내준다면 마지막 최종 5차전은 8일(수) 볼티모어에서 열린다.

허태준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