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8.0°

2019.05.21(Tue)

디즈니 콘서트 홀 설계 프랭크 게리, LA필에 1000만달러 창작 기금 기부

[LA중앙일보] 발행 2019/03/11 미주판 30면 기사입력 2019/03/09 15:00

건축가 프랭크 게리(오른쪽)가 LA필하모닉의 뮤직 디렉터 구스타보 두다멜과 YOLA 새 공연장의 모형도 앞에서 기쁨을 나누고 있다.

건축가 프랭크 게리(오른쪽)가 LA필하모닉의 뮤직 디렉터 구스타보 두다멜과 YOLA 새 공연장의 모형도 앞에서 기쁨을 나누고 있다.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을 설계한 건축가 프랭크 게리가 90세를 앞두고 LA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에 1000만 달러를 쾌척했다.

'프랭크 게리 창작 기금'(Frank Gehry Fund for Creativity)으로 불리는 이 기금은 LA 필하모닉의 커뮤니티를 위한 다양한 음악관련 창작 프로그램을 위해 사용된다.

프랭크 게리가 LA 필과 인연을 맺게 된 것은 1970년. 당시 LA 필의 실제 책임자였던 매니징 디렉터 어니스트 플레이시먼의 권유로 LA 필하모닉의 할리우드보울 음향 관련 문제를 도우면서였다. 이렇게 LA 필과 인연을 맺게 된 프랭크 게리는 이후 1987년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 설계를 맡게 되면서 더욱 돈독한 관계로 커 나갔다.

LA 필과의 인연을 통해 음악이 사회와 인간의 삶에 미치는 엄청난 영향을 알게 되었다는 프랭크 게리는 이 기금을 통해 많은 뮤지션이 훌륭한 음악을 만들어내고 좋은 음악 프로젝트가 빛을 낼 수 있기를 기대했다.

그동안도 LA 필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위해 거액을 도네이션 해온 프랭크 게리는 현재 LA 필하모닉이 추진 중인 유스 오케스트라(YOLA:Youth Orchestra LA)의 공연장 설계를 자청, LA 필의 미래를 향한 꿈의 사업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잉글우드에 건립 중인 YOLA 공연 센터(The Judith & Thomas L. Beckmen YOLA Center)는 오는 2020년 완공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문화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