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5.1°

2018.09.20(THU)

Follow Us

매케인 후임에 존 카일 임명…아내 신디 "존의 소중한 친구"

[LA중앙일보] 발행 2018/09/05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8/09/05 01:14

지난달 작고한 공화당 존 매케인(애리조나) 상원의원의 빈 자리를 대신할 인사가 결정됐다.

AP통신은 4일 덕 듀시 애리조나 주지사가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매케인 의원의 사망으로 공석이 된 애리조나주 상원의원에 존 카일(사진) 전 상원의원을 지명했다고 보도했다.

애리조나주법에 따라 후임자는 다음 총선이 실시되는 2020년까지 매케인의 남은 임기를 대신한다. 카일 전 의원은 1995년~2013년 애리조나주 연방 상원의원(3선)을 지냈다.

매케인의 부인 신디 여사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카일은 나와 남편의 좋은 친구다. 카일이 다시 애리조나주를 위해 공직으로 돌아오게 된 건 남편에게도 커다란 선물이 될 것"이라고 썼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