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엑스피디아, 벨뷰 사무실 재임대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7/04/14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7/04/14 11:46

2022년까지는 벨뷰에 남아

시애틀로 본사를 옮긴다고 발표했던 인터넷 여행사인 엑스피디아가 오는 2022년까지는 벨뷰에 남는 것으로 알려졌다.

엑스피디아는 지난 2015년 시애틀 워러프론트 앰젠 켐퍼스로 옮기고 3000명의 직원들을 오는 2019년에 이주시킨다고 발표해 벨뷰 오피스 마켓에 충격을 주었다.

그러나 지난 13일 지역 부동산 회사인 브로드릭 그룹이 발표한 분기별 오피스 현황에 따르면 엑스피디아는 벨뷰 다운타운 노스이스트 4스트리트의 스카이라인 타워에 있는 11만2400스퀘어 피트 오피스 리스를 재계약 했다. 엑스피디아는 이곳에 지난 2011년이래 직원들이 일하고 있다.

재계약한 사무실은 회사가 입주한 벨뷰 다운타운 사무실의 5분의 1 규모이다. 이번 재계약은 5년간 이며 다른 층은 더 짧은 것도 있다.
이처럼 엑스피디아가 벨뷰 사무실을 재계약 한 것은 이미 많은 직원들이 이스트사이드에 집을 가지고 있어 시애틀로 옮길 경우 통근 시간이 훨씬 더 걸리기 때문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