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5.7°

2018.11.13(TUE)

Follow Us

UW 대학에 첫 여성, 동성애 총장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5/10/14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5/10/14 13:36

임시총장 아나 마리 카스 선정

UW 대학에 첫 여성 이자, 첫 공개 동성애, 첫 라틴계 총장이 태어났다.

UW 평의회는 지난 13일 아나 마리 카스(사진)를 차기 총장으로 결정했다.
그녀는 지난 3월 마이클 영 총장이 텍사스 A&M 유니버시티로 떠난 후
임시 총장으로 일해왔다.

그동안 UW는 10만불이나 들여 미전국적으로 총장 후보를 찾아왔는데 결국 내부에서 임시 총장을 총장으로 승격시켰다.

59세인 그녀는 1986년에 UW에 심리학과 조교수로 인연을 맺은 후 계속 승진해 대학 학장과 임시 총장 전에는 부총장까지 올랐다.

큐바에서 태어난 그녀는 가족과 함께 3살 때 미국에 왔다. 1984년에 예일 대학교에서 어린이 임상과 커뮤니티 심리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