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5.6°

2018.09.21(FRI)

Follow Us

‘가려진 시간’ 11월23일 시애틀 대개봉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11/22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11/22 11:54


린우드 AMC Alderwood 16 극장
개봉 첫날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

실종된 13살 소년이 며칠 후 어른이 되어 돌아왔다는 판타지적 설정과 그가 경험한 멈춰진 시간에 대한 흥미로움으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가려진 시간’이 오는 11월23일 시애틀에서 대 개봉된다.

린우드 AMC Alderwood 16 극장에서 ‘Vanishing Time: A Boy Who Returned’ 타이틀로 개봉되는 이 영화는 지난 11월 16일 개봉 첫날 7만1147명을 동원, 누적 관객수 9만299명을 기록하며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가려진 시간’은 의문의 실종사건 후, 시공간이 멈춘 세계에 갇혀 홀로 어른이 되어 돌아온 '성민'(강동원)과 그의 말을 믿어준 단 한 소녀 '수린'(신은수)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개봉과 함께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영화 ‘가려진 시간’은 ‘멈춰진 시간’이라는 신선한 소재와 엄태화 감독의 참신한 연출, 강동원-신은수의 섬세한 연기, 그리고 소년과 소녀의 순수한 믿음으로 감동과 여운을 전하며 남녀노소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첫 감성 판타지에 도전한 강동원의 순수한 변신과 올해 가장 빛나는 신예 신은수의 특별한 매력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가려진 시간’은 올가을 단 하나의 감성 판타지로 극장가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