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4°

2018.09.25(TUE)

Follow Us

노인회, 차세대와 함께 부르는 한국전통가요 프로그램 열어

조현주 기자
조현주 기자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06/16 07:31

밴쿠버 한인 노인회(회장 양홍근)가 연방정부 자금 지원을 받은 ‘다함께 노래부르기(Sing together with Elder and Youth)’사업 일환으로 오는 20일부터 8월 30일 까지 한인회관에서 ‘도전, 차세대 한국전통가요 배우기’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이 프로그램은 15세 부터 35세 차세대를 대상으로 시행되며, 한국전래 동요, 가곡, 대중가요 및 팝송 등 1925년부터 2000년도까지 한국인들에게 애창되어온 노래들을 선정, 배우게 된다.

프로그램 운영책임자인 이원배 노인회 부회장은 "부모 및 조부모 세대들이 즐겨 부르던 노래를 자녀 및 손주세대들이 배우고 노래함으로써 연령계층간 공감대를 형성하고 교민사회의 화합과 단결을 증진하는 데 그 취지를 두고있다"며 "한국전통가요는 우리의 역사이며 시대의 희로애락을 표현한 삶의 현장을 보여주고 있다. 요즘 한류 바람을 일으키는 K-Pop도 우리 전통가요에 뿌리를 두고 있기 때문에 차세대들이 '온고이지신' 자세로 많이 참여해 주기를 바란다"고 소개했다.

또 이 부회장은 "연방정부 지원을 받은 이 사업이 성공적으로 수행되어야 앞으로 교민사회를 위한 다른 프로그램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차세대 뿐 아니라 기성세대 또는 노인세대들도 ‘다함께 노래 부르기’프로그램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전통가요배우기' 프로그램은 매주 월요일 오후 5시부터 7시까지 진행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