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5.0°

2020.02.26(Wed)

"조달사업 참여로 불황 뚫어봅시다"

[LA중앙일보] 발행 2019/09/05 경제 1면 기사입력 2019/09/04 19:01

유틸리티 기업 조달 설명회

한인 공급업체에 문호 개방
대상은 거의 모든 업종 해당
요즘 조경업체 몸값 높아

4일 LA총영사관이 주최하고 남가주개스컴퍼니와 아태경제컨소시엄(PACE)이 주관한 한인을 위한 유틸리티 기업 조달 설명회가 성황리에 열렸다. 행사 뒤에도 활발한 상담이 이뤄졌다.

4일 LA총영사관이 주최하고 남가주개스컴퍼니와 아태경제컨소시엄(PACE)이 주관한 한인을 위한 유틸리티 기업 조달 설명회가 성황리에 열렸다. 행사 뒤에도 활발한 상담이 이뤄졌다.

한인 공급업체를 위한 유틸리티 기업 조달 설명회가 4일 LA 한인타운의 옥스포드 팔레스 호텔에서 200여 명의 한인 사업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남가주개스컴퍼니, 남가주에디슨 등 남가주를 대표하는 유틸리티 기업들이 대거 참석했고 이미 조달사업자로 활동 중인 선배 기업인들이 나서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한인을 포함한 소수인종과 여성 등이 소유한 기업이 유틸리티 기업의 공급업체로 참여하려면 가주 정부 산하 공공사업 위원회(CPUC)를 통해 면허(DBE)를 받아야 한다.

그 신청은 클리어링하우스(www.thesupplierclearinghouse.com)로 하면 된다. 신청 수수료는 없다.

심사절차를 거쳐 3년간 유효한 허가가 나오면 '공공자원 다양성을 위한 프로그램(SDP)' 즉, 공공조달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이상이 조달사업에 처음 도전하는 사업자를 위한 핵심 절차다.

남가주개스컴퍼니는, 목표로 삼는 공공기업이 어떤 제품과 서비스를 사용하는지 파악하고, 다양한 행사에 참여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회사를 소개하며, 공공기업과 접촉해서 자료를 제출하고, 허가를 받으면 된다고 부연 설명했다.

해당 공공기업의 공급업체 다양성(supplier diversity) 정책을 파악하고 상의하면 된다는 뜻으로 이날 참석한 유틸리티 기업들의 모든 대표는 "보다 많은 한인 공급업체들을 돕고 유치하기 위해 우리는 풀타임으로 뛰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들이 필요로 하는 공급업체는 상상할 수 있는 모든 업종이 총망라된다.

남가주개스컴퍼니만 해도 전기, 교통, 장비, 렌털, 시큐리티, 엔지니어링, 프로모션 아이템, 안전 장비, 페스트 컨트롤, 사무용품, 배관, 공조시스템(HVAC), 의류, 컴퓨터 장비, 측정기기, 빌딩 자재, 가구, 프린팅, 출판, 보험 에이전트, 부동산, 차량 보수, 주차, 법률 서비스, 회계, 리서치, 경영 등 일일이 헤아리기 힘들 정도다.

여기에 시류를 반영한 업종들도 있다. 공급업체 다양성에 매년 10억 달러 이상을 쓰는 남가주에디슨의 경우 최근 수년간 대형 산불 발생 책임론에 직면하면서 요즘은 산불예방 조경업체를 많이 필요로 한다고 전했다. 남가주에디슨 관계자는 "송전탑과 주택 인근의 잡목을 미리 정돈해 산불 위험을 낮출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전문 조경업체들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체성분 분석기를 생산하는 인바디 USA의 윤학희 대표는 "면허 허가는 낚시에 비유하면 라이선스를 받은 것에 불과하고 성과를 내려면 중도에 포기하지 않고 집요하게 추진해 나가야 한다"며 "코트라의 도움으로 등록에 성공했고 보훈병원 등에 납품하면서 성과를 내고 있는데 협력해 줄 조력자를 찾는 것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연방정부 및 각급 정부와 지역 교육구 등을 고객으로 두고 있는 건설업체 엑스본의 서동욱 부사장은 "한인이 운영하는 주 계약업체의 하청업체로 회사를 세워 시작했다"며 "이후 노하우를 익혀가며 프라임 계약들을 따냈는데 이런 식으로 기반을 다져 현재는 20여 개 정부기관과 30여 개 장기계약을 맺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설명회에 참석한 유틸리티 기업들의 연락처는 다음과 같다.

▶남가주개스컴퍼니 본 윌리엄스(Vaughn Williams) 공급업체 다양성 프로그램 매니저 이메일(VWilliams@semprautilities.com)

▶남가주에디슨 공급업체 다양성 개발부 이메일(SupplierDiversityDevelopment@sce.com)

▶남가주수도관리국 리디아 맥기(Lydia McGee) 공보관 이메일(lemcgee@mwdh2o.com)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