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8°

2018.09.18(TUE)

Follow Us

이총리 '난민 증가로 국민 걱정…제반 관리 철저히'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7/15 23:18

제7차 국가테러대책위원회 "마음 놓고 있을 수 없어"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16일 "국내에서도 올해 ISIS(이슬람국가) 가입을 권유하는 외국인 테러위험 인물이 구속되는 일이 있었다"며 "중동과 중앙아시아 출신의 난민 신청자가 최근에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른 국민의 걱정도 적지 않게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제7차 국가테러대책위원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관계기관은 모든 가능성에 대비하면서 정보협력과 공조를 긴밀히 하고 난민 심사를 비롯한 제반 관리를 철저히 함으로써, 국민의 불안을 없애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러시아월드컵에서 우리 선수단과 응원단의 안전을 확보하는 데 애쓴 대테러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그는 "국제사회의 대응으로 ISIS 세력이 약화한 것이 사실이지만 (테러) 발생지역이 서유럽 중심에서 최근에 동남아시아로 변했고, 특히 다음달 아시안게임이 열리는 인도네시아에서 최근에 테러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 총리는 테러방지법이 시행된 지 2년이 지나면서 중앙정부의 테러대응체계는 많이 발전했기에 이제는 지방자치단체의 테러대응 역량을 강화할 때임을 강조했다.

그는 "관계기관은 지방자치단체의 테러대응 역량을 점검하고, 보완·강화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 챙겨봐 달라"고 지시했다.

이 총리는 또 "테러는 언제든지 발생할 수가 있다. 우리나라도 테러안전지대라고 마음 놓고 있을 수 없다"며 "관계기관들은 테러로 의심되는 사건이 생기면, 그 관련성이 확인되기 전이라도 늘 긴장감을 갖고 살펴봐 달라"고 주문했다.

noano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성혜미

관련기사 제주 체류 예멘 난민 인도적 지원 논란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