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2.4°

2018.09.26(WED)

Follow Us

주택가격 상승세 지속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5/05/26 15:21

애틀랜타 3월 전년대비 5.4%↑

지난 3월 전국 대도시 20곳의 평균 주택가격이 작년 같은 달 대비 35개월째 상승세를 이어간 가운데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의 집값도 5.4%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26일 발표된 S&P/케이스실러 주택가격지수에 따르면 메트로 애틀랜타의 3월 주택가격은 작년 같은 달 대비 5.4%, 전월 대비로는 0.8% 각각 상승했다.

전국적으로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5% 상승했다. 전문가 예상치 ‘4.6% 상승’을 웃돈 수치다. 전달보다는 0.3% 상승했는데, 이는 예상치 ‘0.7% 상승’에 못미친 수준이다.

지역별로 샌프란시스코 집값은 전년대비 10.3%, 전월대비 3.0% 올라 가장 큰 폭의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덴버가 10.0%로 그 뒤를 이었다. 클리블랜드와 워싱턴DC는 전년대비 1% 상승에 그쳤다. 전월대비로는 뉴욕만 0.1% 하락했다.

한편 이날 상무부는 지난 4월 전국의 신규주택 판매가 연간 환산 기준 51만7천 건으로 한 달 전보다 6.8%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3월 미국의 신규주택판매는 넉 달 만에 감소로 돌아섰지만, 지난달에 다시 예상보다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이는 예상을 깨고 감소했던 4월 기존주택 판매 동향으로 인해 위축됐던 주택시장이 상승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기대감을 낳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