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5.2°

2018.09.25(TUE)

Follow Us

데이빗 김 연방하원 도전…오늘 운명 가를 민주당 결선투표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23 14:32

연방하원 조지아 7지구 민주당 경선의 최종 승자를 가릴 결선투표가 24일 치러진다.

경선에 나선 데이빗 김 후보는 지난 5월 22일 있은 예비선거에서 민주당 경선 6명의 후보 중 8200표를 얻어 2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김 후보가 출마한 7지구는 포사이스와 귀넷 카운티가 속해 있으며 8만여명의 한인들이 거주하고 있는 지역이다.

김 후보 캠프에 따르면 지난 5월 예비선거 당시 8000여명의 등록 유권자 중 한인은 이중 15%인 1000여명에 불과했다.

김 후보의 후원모임에 따르면 민주당 결선 조기투표에 참여한 한인 유권자는 700여명으로 추산된다.

한 관계자는 “결선투표에서 한인 유권자들로부터 2500표를 받고, 미국 유권자들로부터 80%의 지지를 받는다면 충분히 승산이 있다”며 “한인 연방의원 탄생을 위해 유권자들이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김 후보는 헬스케어의 저변화, 공평한 이민정책, 교육제도 개선, 그리고 중·저소득층을 위한 세제개편 등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결선투표는 오전 7시부터 저녁 7시까지 진행된다. 결선투표에서 승리할 경우 김 후보는 오는 11월 13일 롭 우달 현 의원(공화당)과 맞붙게된다.

한편, 데이빗 김 후보 캠프는 결선투표 마감인 오후 8시 노크로스에 있는 메리엇 호텔어서 ‘워치 파티’를 갖는다.

▶투표 문의: 470-881-1004(통역, 차량지원)/ 투표소 문의: 678-725-3337
▶워치 파티: Residnece Inn By Marriot Atlanta, 5500 Triangle Dr. Norcross GA 30092.

관련기사 가주 미국 전역 선거 한인후보 승전보-6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