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4.4°

2018.11.15(THU)

Follow Us

“미래에 투자할 한인 찾습니다”

[시카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2/11/05 18:21

한미장학재단 장학생 22명 선발

한미장학재단 중서부지회가 장학생 선발을 마쳤다. 오른쪽부터 이어기 장학위원장, 림관헌 회장, 김효정 사무총장. <br><br>

한미장학재단 중서부지회가 장학생 선발을 마쳤다. 오른쪽부터 이어기 장학위원장, 림관헌 회장, 김효정 사무총장.

한미장학재단 중서부지회가 장학기금 모금을 위해 이사진 영입을 확대한다.

한미장학재단 림관헌 회장, 이어기 장학위원장, 김효정 사무총장은 5일 본사를 찾아 장학생 선발 현황과 이사진 영입 계획을 알렸다.

8명의 장학위원들은 지난 달 26일 2주간의 심사를 마치고 최종 장학생 22명을 선발했다. 지난 7월 31일까지 총 210명이 지원, 서류 완비자 81명 중 대학생 20명과 고교생 2명이 각각 뽑혔다. 이들에게는 500~2천달러의 장학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지난해 장학생은 42명이었다.

림관헌 회장은 “경기 사정이 어렵다보니 장학기금 마련도 어려워지고 있다. 오는 12월 20일 수여식 및 이사회를 앞두고 한인 인사들에게 위촉장을 보내려 한다. 수락해주고, 관심 있는 분들은 연락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미장학재단은 올해부터 전국적으로 접수방식을 온라인으로 통일했다. 불필요한 질문사항을 10%가량 줄이고, 심사도 컴퓨터로 진행,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또 심사기준 중 재정에 대한 비중을 절반까지 높였다. 지난해까지는 재정을 비롯한 성적, 에세이, 봉사, 추천서, 리더쉽 등 6개항목이 동일한 비중으로 평가됐다.

이어기 장학위원장은 “소셜번호 등 불필요하다고 생각되던 항목들을 간소화 하고, 마감 전까지 수정 가능하게 했다”면서 “특히 입양아 학생들의 지원이 15% 증가했다. 준비과정의 정성과 꼼꼼함이 눈에 띄었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kjoohyun@joongang.co.kr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