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3°

2018.11.18(SUN)

Follow Us

장하나, 리우올림픽 눈앞에 성큼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6/03/07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6/03/06 19:22

HSBC 위민스 챔피언십
올시즌 벌써 LPGA 2승

장하나가 6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에서 열린 LPGA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AP]

장하나가 6일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에서 열린 LPGA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AP]

장하나(24.비씨카드)가 한 달 만에 다시 미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벌써 2승째.

장하나는 6일 싱가포르의 센토사 골프클럽 세라퐁 코스(파72.6600야드)에서 열린 HSBC 위민스 챔피언십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6개 보기 1개로 7언더파를 몰아치며 최종합계 19언더파(269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2위인 폰아농 펫람(태국)과는 4타 차의 여유 있는 승리.

2009년 신지애 2015년 박인비에 이어 이 대회 세 번째 한국인 우승자가 된 장하나는 우승 상금 22만5000달러를 받았으며 지난달 코츠 챔피언십 우승에 이어 이번 시즌 LPGA 투어 선수 중 가장 먼저 2승을 기록했다. 시즌 개막전이었던 바하마 클래식에서 김효주(20.롯데)가 우승한 것까지 포함하면 한국 선수들은 LPGA에서 3승을 거두고 있다.

이날 우승으로 세계랭킹 5위에 오른 장하나는 리우올림픽 출전 전망이 한층 밝아졌다.

박기수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