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1.5°

2018.11.15(THU)

Follow Us

‘감시자들’ 토론토 국제영화제 초청

[토론토 중앙일보] 발행 2013/07/25  2면 기사입력 2013/07/25 13:20

한국영화 역대 세번째

영화 '감시자들'이 제38회 토론토국제영화제 메인 섹션인 '갈라 프레젠테이션'에 공식 초청됐다. 한국영화로는 '하녀'(2010년),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년)에 이어 세 번째다.

오는 9월 5일부터 15일까지 열리는 제38회 토론토국제영화제는 24일 공식 홈페이지에 주요 부문의 상영작을 공개했다.

이 영화제의 핵심 부문인 '갈라 프레젠테이션'에 초청된 '감시자들'은 "한국의 뜨거운 액션 스릴러"라고 소개됐다.

토론토영화제는 북미 지역의 가장 권위있는 영화제로 필름마켓을 동반하고 있어 유럽의 칸, 베니스, 베를린 영화제와 함께 세계 4대 영화제로 손꼽힌다.

전 세계 각국의 영화 관계자들을 비롯해 40만 명 이상의 일반 관객들이 참석한다.

이 영화제는 예술영화를 우선하는 유럽의 영화제들과 달리 작품성과 상업성을 동시에 갖춘 영화들을 소개해 판권 거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영화제로 명성이 높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