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8°

2018.11.12(MON)

Follow Us

한인 3명 포함 '허니오일' 마약공장 적발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8/03 15:01

LA 인근 하시엔다 하이츠서 저택에 제조시설
…대마초·화학물질 다량 발견

LA 인근 저택에 마약공장을 차리고 제조 및 판매를 해온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일당 중에는 한인 3명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수사는 지난주 말 렉서스 딜러십에서 차량이 도난당한 것부터 시작됐다.

롱고 렉서스에서 도난당한 LX 460 차량은 위치추적기가 붙어있었고 차량은 하시엔다 하이츠의 호티컬쳐럴 드라이브 선상 한 주택 앞에 정차해 있었다.

엘 몬테 경찰 측은 지난 7월 31일 오후 1시경 차량의 위치를 파악하고 수색을 요청했지만 거절당했다.

이를 수상하게 여긴 경찰은 같은 날 오후 6시 영장을 발부받아서 수색에 들어갔고 저택에서는 대마초를 오일형태로 만든 이른바 '허니 오일'이 다량 발견됐다.

허니 오일은 대마초보다 효력이 빠르고 오래 지속되는 특징이 있다.

뿐만 아니라 엄청난 양의 허니 오일을 제조할 수 있는 화학 물질과 대마초도 발견됐다. 모두 합치면 시가로 180만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5명의 일당은 그 자리에서 체포됐으며 이 중에는 데이비드 병 김(38), 마이클 명군 최(31), 앤드류 의용 김(26) 등의 한인이 포함돼 있었다.

5명에게는 각각 7만 5000달러의 보석금이 부과됐으며 모두 보석금을 내고 풀려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미국 한국 경찰-사건 사고 종합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