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8.2°

2018.11.13(TUE)

Follow Us

고가도로서 던진 돌에 운전자 사망…10대 5명 살인 혐의 기소

[LA중앙일보] 발행 2017/10/25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7/10/24 20:31

무게 20파운드 돌도 발견

하이웨이를 가로지르는 고가도로에서 돌(사진)을 던져 운전자를 사망케 한 10대 5명이 2급 살인 혐의로 기소됐다.

CBS뉴스는 24일 미시간주 플린트에 사는 10대 5명이 지난 18일 인근 75번 프리웨이 고가도로에서 달리는 차량들을 향해 돌을 던졌는데 돌 중 하나가 밴의 앞유리창을 박살내면서 운전자 켄 화이트를 숨지게 했다고 보도했다.

사고가 발생한 도로에서는 최소 20개의 돌이 발견됐으며 무게가 거의 20파운드에 달하는 돌도 있었다. 제네시 카운티 데이비드 레이턴 검사는 "10대들의 악의적인 행위로 한사람이 목숨을 잃었다"며 "살인을 할 의도는 없었겠지만 미시간주 법은 이런 경우 2급 살인을 적용한다"고 밝혔다. 10대들의 돌 장난으로 지나던 차량 4대도 손상을 입었다.

숨진 화이트는 네 아이의 아버지로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다 변을 당했다. 장례비용 등 가족을 돕기 위해 고펀드미(GoFundMe) 페이지가 개설돼 현재 4만5000달러가 모금됐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