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2°

2018.11.20(TUE)

Follow Us

정현, 6개대회 연속 8강행 노린다…홈코트 마이클 모 2-0 제압

[LA중앙일보] 발행 2018/03/26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8/03/25 19:18

정현이 25일 플로리다주 키 비스케인서 열린 마이애미 오픈 테니스 남자단식 32강전에서 마이클 모의 샷을 리턴하고 있다. [AP]

정현이 25일 플로리다주 키 비스케인서 열린 마이애미 오픈 테니스 남자단식 32강전에서 마이클 모의 샷을 리턴하고 있다. [AP]

한국 남자테니스계의 간판 정현(23위·한국체대)이 남자프로테니스(ATP) 마이애미 오픈(총상금 797만2535달러)서 16강에 진입했다.

정현은 25일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인근의 키 비스케인에서 열린 남자단식 3회전에서 홈코트의 마이클 모(176위·미국)를 2-0(6-1 6-1)으로 완파했다. 1998년생으로 정현보다 두살 어린 모는 세계랭킹에서 정현보다 뒤지지만 이번 대회 2회전에서 강호 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15위·스페인)을 꺾는 이변을 연출했다.

정현은 모에게 또다른 돌풍을 허용하지 않으며 손쉬운 승리를 거두었다. 1세트 1-1에서 첫 브레이크에 성공한뒤 기세를 몰아 6-1로 수월하게 기선을 제압한 정현은 2세트에서도 상대 서비스 게임을 두차례 연속 브레이크하며 손쉽게 경기를 매조지했다. 정현의 압도적 기량에 눌린 모는 2세트에서 0-5로 뒤지다 자신의 서비스 게임을 한번 지키는데 그쳤다. 정현은 16강전에서 재러드 도널드슨(49위·미국)-주앙 소자(80위·포르투갈)의 승자와 싸운다.

이번 대회에서도 8강에 진출할 경우 올시즌 6개 대회 연속 준준결승 진출이며 현재 23위인 세계랭킹도 이 대회 16강에 진출함에 따라 ATP 포인트 90점을 추가, 4월2일 최신랭킹서 20위까지 기대하게 됐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