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3°

2018.09.23(SUN)

Follow Us

아마존 '프라임 멤버' 1억 명 돌파

[LA중앙일보] 발행 2018/04/20 경제 1면 기사입력 2018/04/19 22:21

멤버십 수입만 97억불
직원 중간연봉 2만8000불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아마존의 프라임 회원 숫자가 1억 명을 넘어섰다.

아마존의 제프 베저스 CEO가 최근 주주들에게 보낸 편지를 통해 '글로벌 프라임 회원이 1억 명을 넘어섰으며, 지난해 가장 큰 폭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베저스 CEO 는 또 '지난해 프라임 회원들에게 5억 개 이상의 아이템이 배송됐고, 가장 많이 팔린 디바이스는 인공지능 스피커 '에코'로 수천만 개는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아마존은 지난해 프라임 회원 가입비와 수수료만으로 97억2000만 달러의 매출을 올렸다.

시장정보업체, 컨수머인텔리전 LLC의 마이클 레빈 공동창업자에 따르면, 아마존 프라임 회원은 지난해 미국에서만 평균 1300달러를 지출했다.

아마존 비회원이 연 700달러 지출한 것의 두 배 수준이다.

한편, 아마존이 증권감독국(SEC)에 보고한 자료에 따르면 베저스 창업자 겸 CEO는 지난해 170만 달러를 받았다.

기본 연봉은 8만1840달러에 160만 달러의 주식 보상을 받았다.

하지만 아마존 직원의 중간연봉은 2만8446달러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