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6.0°

2020.08.05(Wed)

[우리말 바루기] 연출했다

[LA중앙일보] 발행 2018/11/09 미주판 21면 기사입력 2018/11/08 17:52

"증시가 속등세를 연출했다" "네티즌끼리 열띤 논쟁을 벌이는 상황이 연출됐다" 등처럼 '연출했다'는 표현이 많이 쓰이고 있다.

'연출(演出)'이란 용어는 서구적 근대 연극이 도입된 신극(新劇) 초기 일본에서 만들어진 말이다. 중국에서는 '도연(導演)'이라 한다. 각본을 바탕으로 여러 부분을 종합적으로 지도해 작품을 완성하는 일을 뜻한다. '연출했다'가 쓰이려면 최소한 극적인 감동을 주기라도 해야 한다.

따라서 "속등세를 연출했다" "논쟁을 벌이는 상황이 연출됐다" 등에는 '연출'은 어울리지 않는다. 의도하거나 극적인 감동을 주는 상황이 아니기 때문이다.

'연출했다'가 마구 쓰이는 것은 무언가 그럴 듯한 표현으로 생각하기 때문이다. 옳은 표현인지 따져 보지도 않고 너도나도 쓰다 보니 고리타분한 느낌을 주기도 한다. "속등세를 보였다" "열띤 논쟁을 벌였다"가 적절한 표현이다.

관련기사 우리말 바루기 -시리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박유진 변호사

박유진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