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8.2°

2018.11.12(MON)

Follow Us

연합장로 담임목사 청빙 원점으로

허겸 기자
허겸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15 16:27

심우진 목사 청빙 안건 공동의회서 부결
70.031%로 당선 기준 75%에 못 미쳐
1288명 투표…찬성 902명·반대 383명

아틀란타 연합장로교회의 담임목사 청빙이 원점으로 돌아갔다.

연합장로교회 공동의회는 15일 제7대 담임목사 청빙을 위한 교인 투표 결과, 총참가자 1288명 중 찬성 902명, 반대 383명으로, 심우진 목사의 청빙 안건을 부결했다.

단독 후보로 나선 심 목사가 담임목사로 청빙 되기 위해서는 애틀랜타 노회법에 따라 4분의 3인 75% 이상 득표해야 했다고 노회 측은 밝혔다. 그러나 이날 찬성률은 70.031%(902명)로 당선 기준에 5%포인트 정도 못 미쳤다.

이로써 애틀랜타에서 가장 교인 수가 많은 교회 중 하나인 연합장로교회는 2016년 정인수 담임목사 소천 이후 2년 넘게 계속돼 온 당회장 공백 상황 연장이 불가피하게 됐다.

교회 측은 교회가 연합하고 일치하는 일에 주력하는 한편 결과에 실망하는 일부 교인들에게 힐링 프로세스를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