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4.0°

2019.12.12(Thu)

VA 주립공원 연간 경제효과 2억6700만 달러

심재훈 기자 shim.jaehoon@koreadaily.com
심재훈 기자 shim.jaehoon@koreadaily.com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4/11 15:18

버지니아 주립공원의 지난 2018년 경제효과가 2억6700만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버지니아 공과대학이 버지니아 주립공원 38곳의 경제적 효과를 측정한 결과 이같은 금액이 산출됐으며 연간 4천여명의 고용을 창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립공원 근무 공무원의 연간 인건비 총액은 1억3320만달러였다.
이밖에도 주립공원 근처의 호텔, 캠프그라운드, 레스토랑 등의 매출효과가 상당했다.

버지니아 주립공원연합회의 팀 켄넬 회장은 “주립공원의 경제적 효과가 입증된 만큼, 주정부의 보다 과감한 투자가 뒷받침돼야 한다”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