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

2018.09.18(TUE)

Follow Us

멜라니아, G7 정상회의 불참

[LA중앙일보] 발행 2018/06/05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8/06/04 19:32

작년과 달리 트럼프 동행 안해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도 안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사진) 여사가 오는 12일 싱가포르에서 개최되는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에 동행하지 않는다고 ABC방송 등이 3일 보도했다.

백악관은 이날 멜라니아가 북미정상회담뿐 아니라 그에 앞서 오는 8~9일 캐나다 퀘벡주 라 말베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도 불참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멜라니아 여사의 대변인 스테파니 그리샴은 이메일을 통해 "멜라니아가 G7에 참석하지 않으며 현재 싱가포르 출장 계획도 없다"며 이같은 일정을 공개했다.

멜라니아는 지난해 이탈리아에서 열렸던 G7 정상회의에는 참석해 공식 만찬 등 주요 일정을 소화했었다.

멜라니아 여사는 지난 14일 신장 질환 증세로 수술을 받고 닷새 뒤 백악관으로 복귀했으나 그동안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멜라니아는 자신의 근황을 놓고 설왕설래가 이어지자 30일 트위터에 "언론이 시간 외 근무를 하면서 내가 어디 있는지, 무엇을 하는지에 대해 추측하는데 나는 가족과 여기 백악관에 있고, 잘 지내고 있으며, 미국인과 아이들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있다!"고 적었다.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 부부가 4일 저녁 전사자 유족을 위한 연회를 주최하고 이 행사에 참석한다고 전했으나 이 행사는 언론에 공개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