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7.3°

2018.11.19(MON)

Follow Us

'갤러리아장' 전시회…29명 작가 유화·회화·조각

신동찬 기자 shin.dongchan@koreadaily.com
신동찬 기자 shin.dongchan@koreadail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4/21 미주판 7면 기사입력 2018/04/20 17:00

독도 강연·다도회도 열어

한국에서 활동 중인 원로와 젊은 예술가들의 작품으로 구성된 그림과 조각품 전시회가 오는 24일부터 30일까지 뉴저지주 테너플라이에 있는 KCC한인동포회관(100 Grove St Tenafly)에서 열린다.

문화·예술 창작 지원 재단 '갤러리아장'이 마련하는 이번 전시회에는 29명의 작가들이 참여하며 이들의 작품 50여 점이 전시된다. 유화와 회화 조각이 출품되며 원로 화백의 작품과 20~30대 젊은 작가들의 실험적인 작품들도 선보인다. 또 오프닝 행사가 열리는 24일에는 독도에 대한 강연과 한국 녹차를 선보이는 다도회도 진행된다.

전시회 홍보를 위해 20일 뉴욕중앙일보를 작가들과 함께 방문한 데이비드 장 갤러리아장 대표는 "젊은 시절 미국에서 유학 중일 때 한국에 대한 문화 교육 자료가 전무한 것을 보고 충격을 받았었다"며 "이후 예술 활동을 바탕으로 한국 문화를 알리는 데 주력해 왔고 그러한 시도에서 미주 전시회를 꾸준히 열고 있으며 이번이 13번째"라고 설명했다.

전시회에서는 작가들의 작품 외에도 장 대표가 미국에서 열린 각 경매에서 확보한 옛 한국 유물들도 전시된다. 조선 달 항아리와 동해가 한국해로 표기된 옛 지도 등을 선보인다.

장 대표는 현재 충남 천안 지역에서 녹차 농장도 운영하고 있다. 다도회에서는 장 대표가 재배한 녹차를 활용한 시음과 다도 행사가 열린다. 문의 609-509-3934.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