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05.22(Wed)

'미국 시민권' 백차승 사과

[시애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7/05/24 10:42

'팬과 내 자신에 미안한 일'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비난을 샀던 백차승(27.시애틀 매리너스)이 처음으로 팬들에게 국적 변경에 대해 사과의 뜻을 밝혔다.

백차승은 22일 원정지인 플로리다 탬파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한국 기자들과 만나 "팬들에게는 물론 나 자신에게도 미안하다"고 말했다.

그는 국적 변경 시점을 묻자 "2005년 4월 쯤에 미국 시민권을 취득했다.
시민권을 얻으면서 한국 국적은 자연히 말소됐다"고 밝혔다.

백차승은 지난 1998년 9월 시애틀에 입단한 뒤 병역 기피 혐의로 한국으로 돌아가는 게 불가능해지자 야구를 계속하기 위해 미국 귀화를 선택했다.

국적 변경을 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그동안 한국 팬들의 비난을 한몸에 받았다.

백차승은 "팬들에게 사기를 치거나 해가 되는 일을 한 건 아니다.
하지만 이렇게까지 해가며 야구를 해야 하는가에 대해 고민을 많이 했고 내 인생에 있어 참으로 아쉬웠던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백차승은 보통 국적을 변경할 경우 이름을 미국식으로 변경하지만 '백차승'이란 이름을 그대로 신고했다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