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8.6°

2018.09.25(TUE)

Follow Us

지난 주말 SF뮤니, 해킹당해 결제 시스템 '먹통'

전현아 인턴기자
전현아 인턴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11/28 14:34

26일 무료로 서비스 이용돼

26일 뮤니 결제 시스템이 해킹돼 무인 발급기 먹통으로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됐다.

26일 뮤니 결제 시스템이 해킹돼 무인 발급기 먹통으로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됐다.

지난 주말 SF 뮤니 결제 시스템이 해킹 당해 충격을 주었다.

SF MUNI(뮤니)의 결제 시스템이 랜섬웨어 해킹을 당해 26일 무인발급기를 이용할 수 없게 돼 무료로 이용됐다.

지난 25일 오후 경에 발생한 해킹 공격으로 뮤니의 무인 티켓 발급기는 ‘먹통’ 됐다. 발급기는 ‘이용 불가(Metro Free)’ 라는 문구만을 내보낸 채 작동하지 않았다. 뮤니 역의 컴퓨터 화면에는 ‘당신은 해킹을 당해 모든 데이터가 암호화됐다. 풀고 싶다면 연락하라’는 메시지와 함께 이메일 주소가 올라왔다.뮤니 측 대변인은 현지 일간지 ‘샌프란시스코 이그재미너’에 “우리는 이 문제를 해결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으나, 세부적인 내용에 대해 언급하는 것은 거부했다.

해커는 ‘더버지’와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우리의 소프트웨어는 완전히 자동적으로 움직이며, 우리가 타겟을 지정하지는 않는다. 샌프란시스코 교통국(SFMTA) 네트워트는 정말 취약하다”며 “SFMTA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 하지만 SFMTA 측이 우리와 거래하지 않을 거라 생각한다. 이 이메일은 내일 닫겠다”고 전했다.한편, 무인발급기는 27일 오전부터 재 작동됐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