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8.1°

2018.11.16(FRI)

Follow Us

두 대의 바이올린에 담긴 선율

최정현 기자
최정현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2/01 15:37

이착히, 박성희 듀오 리사이틀

12일, 팔로알토 언약장로교회
오는 12일 팔로알토 언약장로교회에서 바이올린 듀오 리사이틀을 펼치는 박성희(왼쪽), 이착히 연주자.<br>

오는 12일 팔로알토 언약장로교회에서 바이올린 듀오 리사이틀을 펼치는 박성희(왼쪽), 이착히 연주자.

바이올리니스트 이착히, 박성희씨가 오는 12일(일) 오후 4시 팔로알토 언약장로교회(Covenant Presbyterian Church)에서 듀오 리사이틀을 갖는다.

지난 2012년 듀오를 결성한 뒤 다채로운 공연을 통해 음악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이착히, 박성희씨는 이번 공연에서 프랑스 태생의 바이올린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장 마리 르클레르의 ‘두 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소나타(Sonata for 2 Violins, Op.3 No. 2)’를 시작으로 역시 벨기에 태생의 바이올리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샤를 오귀스트 드 베리오의 ‘듀오 콘체르탄츠(Duos Concertants, Op. 57 No. 1 in G Minor)’를 연주한다.

이어 도널드 E. 딜라드가 이착히씨에게 헌정하는 ‘두 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가보트(Gavotte for two violins, ‘가보트’는 17세기 프랑스에서 시작된 춤곡이다)’와 함께 피아니스트 치아-린 양씨와 협연으로 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의 ‘두 대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삼중주(Three Duets For 2 Violins And Piano)’곡을 무대에 올린다.

이날 공연의 피날레는 ‘슈만의 피아노 5중주(Piano Quintet in E-flat major, Op. 44)’ 곡이다. 슈만이 사랑하는 연인인 클라라와 결혼한 뒤 쓴 곡으로 사랑의 환희가 가득 담긴 걸작이다. 연주에는 피아노에 치아-린 양, 첼로에 김지희, 비올라에 질 밴 지씨가 함께한다.

박성희씨는 연세대 음악 대학원을 졸업하고 샌프란시스코 컨서바토리에서 전문 연주자 과정(PSD)을 수료했다. 서울시향 객원연주 및 돔앙상블 단원으로 활동했으며, 이착히씨는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하고 인디애나 음대에서 석사를, 메릴랜드대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음악춘추, 이탈리아 카프라로라 뮤직 페스티벌 등 다수 콩쿨에서 입상했다. 두 연주자 모두 현재 쏘넷 앙상블 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주소: 670 East Meadow Drive, Palo Alto.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