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71.1°

2018.11.19(MON)

Follow Us

국내 경제 완연한 ‘회복세'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11/30 12:30

연방통계청, 3분기 GDP 성장률 3.5%

지난 3분기(6-9월) 국내 경제가 지난 2분기의 저성장을 극복하고 완연한 회복세로 돌아선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연방통계청은 지난 3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연간 기준 3.5%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통계청 관계자는 “지난 2분기 부진했던 에너지 수출 부문이 2.2% 성장한 것과 특히 지난 2분기 앨버타주 포트맥머리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인해 5.1% 하락세를 보였던 에너지 분야가 6.1% 성장세를 기록한 것이 주요 원인”이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수출 부문이 2.3%, 서비스업분야가 1.4% 성장세를 기록했다.

이같은 성장세는 국내외 금융기관의 예측을 상회한다는 점에서 고무적이라는 평가다.

최근 블룸버그의 경제학자 22명은 캐나다 3분기 경제 성장률이 연간 기준 3.38%, BMO는 3.3%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지난 2분기 국내 경제는 연평균 산정 1.6% 하락해 지난 2009년 금융위기로 인한 불황이후 가장 저조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그러나 이같은 저 성장은 해외 정세에 대한 영향 보다는 대형 산불에 의한 원인이 가장 컸던 것으로 분석된 바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