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7.7°

2018.01.19(FRI)

'한끼줍쇼' 김병만 "정글이 편해..도시 오면 사람기피증 생겨"

[OSEN] 기사입력 2018/01/03 06:22

[OSEN=이지영 기자] 김병만이 정글이 더 편하다고 밝혔다.

3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는 이수근, 김병만이 한끼 동무로 출연했다. MC들은 김병만에게 "정글에 있다가 도시에 오면 진짜 편하겠다"고 말했다.

김병만은 "오히려 정글이 편하다. 도시에 오면 사람 기피증이 생긴다. 원주민이 편하다"고 말했다. 이어 김병만은 "이불이 있어서 안 덮고 그냥 잔다"고 말했다.

강호동은 김병만의 말에 맞장구를 치며 "자연인들은 구름을 이불 삼아 잔다"고 말했고, 이경규는 "너 정글 한번 가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 bonbon@osen.co.kr

[사진] '한끼줍쇼' 캡처

이지영 기자

Branded Content

 

오늘의 핫이슈

코리아데일리닷컴 핫딜, 마운틴하이 리프트 티켓 45달러 판매
맨유, 즐라탄 복귀골에도 2부 브리스톨에 1-2 충격패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