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3°

2018.11.19(MON)

Follow Us

[6·5 선거 D-13] 연방 39지구 민주 후보들 '휴전'

[LA중앙일보] 발행 2018/05/23 미주판 16면 기사입력 2018/05/22 19:05

시스네로스·토번 비방전 중단
영 김 결선행 미칠 영향 '관심'

연방하원 39지구에서 상호비방전을 펼치던 민주당 유력 후보 길 시스네로스와 앤디 토번이 휴전을 선언했다.

두 후보간 싸움은 지난달 말부터 열기를 뿜었다. 영 김(공화) 후보의 예선 1위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본지 22일자 A-17면> 남은 1장의 결선행 티켓을 손에 쥐려면 민주당 내 대표주자로 발돋움해야 한다는 압박감이 집안 싸움의 원인으로 지목된다.

시스네로스와 토번은 캠페인을 위해 자비 수백 만 달러를 지출하는 등 자금력에서 나머지 4명의 민주당 후보들을 압도하고 있다.

둘 중 누구도 주도권을 쥐지 못하는 가운데 공화당의 밥 허프, 션 넬슨 중 한 명에게 2위마저 뺏길 수 있다는 위기감이 고조되자 에릭 바우먼 가주 민주당의장은 적극 중재에 나섰다.

결국 시스네로스와 토번은 18일 서로에 대한 네거티브 캠페인을 중단하고 공화당 후보들을 꺾는 데 집중하기로 했다. 둘의 휴전이 영 김 후보의 결선행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관련기사 가주 - 미국 전역 한인후보들 선거 묶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