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5.4°

2018.11.18(SUN)

Follow Us

쿼크-실바 "한인 성원에 감사"

[LA중앙일보] 발행 2018/05/30 미주판 16면 기사입력 2018/05/29 18:11

KADC 등 모금행사 열어줘

섀런 쿼크-실바(서 있는 이) 주하원의원이 기금 모금행사에 참석한 한인들에게 사의를 표하고 있다.

섀런 쿼크-실바(서 있는 이) 주하원의원이 기금 모금행사에 참석한 한인들에게 사의를 표하고 있다.

한미민주당협회(KADC, 회장 존 이)와 더 소스몰이 지난 25일 섀런 쿼크-실바(민주) 가주 65지구 하원의원을 돕기 위한 기금 모금행사를 개최했다.

한인들이 쿼크-실바를 위해 연 첫 펀드레이징이었던 이날 행사는 오후 4시30분부터 7시까지 더 소스몰 3층의 멕시칸 레스토랑 '라 후아스테카'에서 열렸다.

이 행사엔 OC한인회, 아리랑합창단, 한마음봉사회, 남가주 중앙 한인상공회의소, 샬롬합창단, 재미대한 체육회 등 한인단체 관계자와 더 소스몰 운영사인 M+D프로퍼티의 케이티 워너메이커 부사장, 강석희 전 어바인 시장, 캐롤라인 한 전 OC한인변호사협회장, 민병수 변호사, 부에나파크 1지구 시의원 선거에 출마한 써니 박 예비후보 등 약 35명이 참석했다.

존 이 KADC 회장은 "OC북부는 미래의 코리아타운이 될 것이다. 이렇게 중요한 지역에서 한인들을 위해 아리랑 데이 선포 결의안을 통과시키고 김영옥 메모리얼 하이웨이 지정 결의안을 발의한 쿼크-실바 의원의 당선에 힘을 보태자"고 말했다.

쿼크-실바는 "한인사회의 성원에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재선을 노리는 쿼크-실바는 알렉산드리아 코로나도(공화)와 단 둘이 출마, 11월 결선행을 일찌감치 확정지은 상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