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7.4°

2018.11.18(SUN)

Follow Us

케빈 김·금종국 행장 연봉 두자릿수 올라

[LA중앙일보] 발행 2018/05/31 경제 3면 기사입력 2018/05/30 17:59

주요 경영진 3~19% 증가

뱅크오브호프와 한미은행 주요 경영진의 기본 연봉이 3%~19.1%까지 인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본지가 최근 두 은행의 주주총회에서 공개된 프록시(Proxy)를 통해 주요 경영진(NEO) 연봉 현황을 분석한 결과다.

연봉 인상폭은 뱅크오브호프 케빈 김 행장의 인상폭이 가장 높았다. 김 행장은 지난해 기본 연봉(Base Salary)으로 84만 달러로 받은 것으로 나타나 2016년의 70만5000달러에 비해 19.1%가 인상됐다.

기본 연봉은 보너스, 성과급, 상여금 등을 제외한 급여를 가리킨다. 김 행장이 기본연봉, 보너스, 인센티브 등을 모두 합산해 지난해 받은 총 컴펜세이션 규모는 225만 달러에 이른다.

이밖에 뱅크오브호프의 고액 연봉자 가운데는 알렉스 고 최고재무책임자(CFO)가 기본 연봉으로 32만5000달러를 받아 2016년에 비해 5%가 올랐고, 김규성 동부총괄 수석전무도 6% 인상된 35만8000여 달러를 받았다.

이밖에 민 유 최고리스크책임자(CRO)도 2016년보다 5% 정도 인상된 32만8000달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미은행의 경우, 금종국 행장이 기본 연봉으로 67만5000달러를 받아 전년 대비 10.7%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금 행장 역시 기본 연봉과 보너스를 포함한 2017년 총 컴펜세이션 규모는 134만여 달러에 달했다.

바니 이 최고운영책임자(COO)는 4.3%가 오른 35만2000달러로 나타났다.

한미에선 론 산타론사 최고재무책임자(CFO)가 13.8%가 오른 32만 달러를 받아 기본 연봉 인상률이 가장 높았다.

이밖에 진 임 CRO 25만7000여 달러, 매튜 퓨어 최고크레딧행정책임자 25만 달러로 나타났다.

프록시에 게재된 주요 경영진(NEO)은 행장인 최고경영자(CEO)와 최고재무책임자(CFO), 그외 고액 연봉자 3인 등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