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8.8°

2018.09.21(FRI)

Follow Us

디즈니에 영화사 넘기는 머독…폭스 '뉴스 제국' 영광 재건할까

[LA중앙일보] 발행 2017/12/08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7/12/07 21:49

미디어 재벌 루퍼트 머독(사진)이 월트디즈니에 영화사 등을 넘기는 것은 과거 '뉴스 제국'을 거느렸던 호시절을 재현하려는 속내라고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분석했다.

머독은 자신이 일군 미디어그룹 21세기폭스 가운데 영화사, TV 제작사 등을 디즈니에 600억 달러에 넘기기로 하고 막판 협상을 진행 중이다

협상이 성사되면 21세기폭스에 남는 것은 폭스 방송 네트워크, 폭스 뉴스, 폭스 비즈니스, 폭스 스포츠와 미국 지역 방송국 28개다. 여기에다 연방통신위원회(FCC)가 지난 달 미디어 간 동시 소유를 42년 만에 허용하면서 머독은 자신의 뉴스코퍼레이션(News Corp)에 지역 신문사나 방송사를 추가로 사들여 뉴스 제국 건설에 다가서게 됐다는 분석이다.

미디어 애널리스트인 뉴소노믹스의 켄 닥터는 "FCC의 규제 완화로 전국구와 지역구 뉴스가 결합하는 데 장애물이 사라지게 됐다"면서 "폭스는 전국구 뉴스, 스포츠, 여론 조성, 지역 방송 등에서 강력한 브랜드를 구축한 데다 확장 여력도 갖게 됐다"고 말했다.

머독이 이처럼 뉴스 사업에 눈독 들이게 된 사연은 2013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뉴스코퍼레이션 산하 뉴스오브더월드가 불법 도청 파문을 일으키면서 머독은 수습책으로 뉴스코퍼레이션에서 뉴스와 엔터테인먼트를 분리했다. 뉴스에서 분리된 엔터테인먼트를 중심으로 21세기폭스가 승승장구했으나 뉴스코퍼레이션은 세계 최대 미디어 그룹이라는 간판을 내려놔야 했다.

관련기사 디즈니, 21세기폭스 인수…세계시장 흔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