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2.4°

2018.09.18(TUE)

Follow Us

남북연락사무소 추진단 8일 개성공단 방문해 점검

홍수민(sumin@joongang.co.kr)
홍수민(sumin@joongang.co.kr)

[한국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6/07 01:04


[뉴스1]

6월 1일 남북고위급회담 합의에 따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추진단이 8일 개성공단을 방문해 현지 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통일부가 밝혔다.

남측은 지난 5일 북측에 추진단 방문 일정을 제안했고 7일 북측이 이에 동의했다.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추진단은 천해성 통일부차관을 단장으로 청와대, 현대아산, KT, 개성공업지구 지원재단 등 14명으로 구성됐다.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추진단은 남북교류협력협의사무소 및 숙소, 개성공단 종합지원센터 관련 시설과 장비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정부는 추진단 현장 방문 결과를 토대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시설 개보수 및 임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가동을 준비하고 북측과 필요한 협의를 계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관련기사 남북연락사무소 개성공단行 장성급-15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